예보, 저축은행 매각 공간…마을 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 뉴스룸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유머
남자연예인
여자연예인
동물농장
뉴스룸
후방주의
자유게시판

뉴스룸

예보, 저축은행 매각 공간…마을 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보기조아
작성일 19-06-25 12:30 조회 44회 댓글 0

본문

 
 

예금보험공사가 19일 서울 중구 황학동 소재 빈 상가를 청년예술가 창업 오피스와 마을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예금보험공사
▲ 예금보험공사가 19일 서울 중구 황학동 소재 빈 상가를 청년예술가 창업 오피스와 마을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예금보험공사

예금보험공사는 19일 서울 중구 황학동 소재 빈 상가 4개를 청년예술가 창업 오피스와 마을주민 커뮤니티 공간으로 제공한다고 밝혔다.

예보는 지난 2011년부터 2015년 저축은행 사태 당시 30개 저축은행이 파산함에 따라 파산저축은행 부실대출 담보 부동산을 관리 매각하게 됐다.

예보는 4개호 중 2개호는 청년예술가 창업 공간으로, 나머지 2개호는 지역주민 배움터와 지역 협동조합 등의 공유 오피스로 활용하기로 했다.

위성백 사장은 청년예술가, 지역주민과 환담하면서 "작으나마 예보가 제공한 공간이 청년들이 꿈을 키우고 지역주민들이 소통할 수 있는 장소 되었으면 좋겠다"며 "빈 상가 공익활용을 일회성이 아닌 지속사업으로 계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제목
 
 
8월22일자 메트로신문 한줄뉴스
보기조아 2 08.22 새글 추천 : 0
 
 
 
 
 
 
 
 
 
 
 
 
 
 
 
 
 
 
 
 
 
 
 
 
 
 
 
 
 
 
게시물 검색
Copyright © 보기조아 All rights reserved.
 
 
 
PC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