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수능 대비 마지막 평가원 모의평가 9월 4일 실시 > 뉴스룸

본문 바로가기
  • 회원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사이트 내 전체검색

뉴스룸

올해 수능 대비 마지막 평가원 모의평가 9월 4일 실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보기조아 작성일 19-06-25 12:40 조회 79 댓글 0

본문

올해 수능 대비 마지막 평가원 모의평가 9월 4일 실시

올해 수능 대비 마지막 평가원 모의평가 9월 4일 실시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평가원)의 마지막 모의평가가 9월 4일 치러진다.

19일 평가원에 따르면, 이번 시험은 수험생이 자신의 학업 능력 진단과 새로운 문제 유형에 대한 적응 기회가 되고, 올해 수능 응시 예정자의 학력 수준 파악을 통해 적정 난이도를 유지하기 위한 것이다.

시험은 실제 수능처럼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사회/과학/직업탐구, 제2외국어/한문 영역으로 구분된다. 지난 3월 수능 시행기본계획에서 발표한대로 EBS수능교재와 강의와 모의평가 출제 연계를 문항 수 기준으로 70% 수준으로 출제된다.

이번 모의평가는 2020학년도 수능 응시 자격이 있는 모든 수험생이 대상이며 오는 8월 7일 실시하는 고등학교 졸업학력 검정고시에 지원한 수험생도 응시할 수 있다.

응시자 접수는 24일부터 내달 4일까지, 재학생은 재학 중인 학교에서, 졸업생은 출신고교나 학원에서, 검정고시생 등 출신학교가 없는 수험생은 현 주소지 관할 86개 시험지구 교육청 또는 응시 가능한 학원에서 하면 된다.

지난 2017학년도 6월 모의평가 출제 내용 유출 사건을 계기로 고등교육법이 개정돼, 문제 공개 전 유출, 유포 시 5년 이하 징역 또는 5000만원 이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응시 수수료는 재학생의 경우 국고에서 지원되나, 그밖의 응시생은 1만2000원이다.

성적통지표에는 영역/과목별로 표준점수, 백분위, 등급(9등급)을 기재되지만, 절대평가인 영어와 한국사 영역은 등급(9등급)만 기재된다. 필수인 한국사 영역을 미응시하면 해당 시험이 무효 처리되고 성적통지표도 제공되지 않는다. 개인별 성적통지표는 10월 1일 접수한 곳에서 교부받을 수 있다.

시험장에서는 블루투스 등 통신·결제기능 또는 LCD·LED 등 전자식 화면표시기 기능이 포함된 시계, 전자담배, 통신 기능이 있는 이어폰 등은 반입이 금지되고, 시침과 분침, 초침만 있는 아날로그시계는 휴대가 가능하다.

 
 
추천 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Total 48,690건 1 페이지
뉴스룸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추천 날짜
48690 보기조아 0 0 17:27
48689 보기조아 0 0 17:24
48688 보기조아 0 0 17:21
48687 보기조아 0 0 17:18
48686 보기조아 0 0 17:15
48685 보기조아 0 0 17:12
48684 보기조아 0 0 17:09
48683 보기조아 1 0 17:06
48682 보기조아 1 0 17:03
48681 보기조아 1 0 17:00
48680 보기조아 1 0 16:57
48679 보기조아 1 0 16:54
48678 보기조아 1 0 16:51
48677 보기조아 18 0 16:48
48676 보기조아 16 0 16:45
48675 보기조아 16 0 16:42
48674 보기조아 16 0 16:39
48673 보기조아 16 0 16:36
48672 보기조아 1 0 16:33
48671 보기조아 17 0 16:30
48670 보기조아 19 0 16:27
48669 보기조아 1 0 16:24
48668 보기조아 1 0 16:21
48667 보기조아 18 0 16:18
48666 보기조아 16 0 16:15
48665 보기조아 15 0 16:12
48664 보기조아 18 0 16:09
48663 보기조아 13 0 16:06
48662 보기조아 14 0 16:03
48661 보기조아 19 0 15:57
게시물 검색

Copyright © 보기조아 All rights reserved.